감기에 콜록~!

칸의視線 2008. 4. 6. 17:49
   울 조카가 감기가 심해져서 그런지 폐렴증상을 보여서 급기야 새벽에 응급실행. 다른 조카 둘은 감기로 약을 복용할 때마다 울고 불고 난리가 아니였습니다. 병원에서 만난 조카는 한 시도 엄마에게서 떨어지지 않을려고 하고 병실만 들어가면 답답하다며 집에 가자, 밖으로 나가자하며 보챕니다. 다른 조카 둘은 콜록거리며 콧물이 코에 가득합니다. 호흡이 자유롭지 못하니 불편해 보였지만 병원에 있는 친구보다는 좀 나아보였습니다.
여하튼 요사이 깜짝 놀랄 만한 소식을 접합니다. 친척중 한 분이 수술을 앞두고 계셔셔 이래 저래 마음이 쓰입니다. 가끔 제가 아내에게 하는 얘기지만 아파서 병원비 쏟아 붓기 전에 그 돈으로 건강관리 잘 하자고 말입니다. 저 역시 큰 사건이 한 번 지나간 터라 놀란 가슴을 쓰러내립니다.
   왜 감기를 달고 있을까 가만 따져 보면 도시생활에 따른 아파트라는 주거환경이 큰 몫을 차지한다고 봅니다. 깨끗하고 냉,난방 잘되고 이런 장소에서 생활을 하다보니 면역력이 떨어진 탓인것 같습니다. 제 자신 역시 이부분에서 자유롭지 못합니다. 음식과도 밀접한 관계가 있지요. 인스턴트 음식에 혀는 길들여져 가니 제대로 된 맛을 자꾸 잊어가는것 같습니다. 악화가 양화를 구축한다는 그레샴의 법칙이 떠오릅니다. 자꾸만 무기력해지는 현대인이라고 할까? 제 세대가 조카의 나이때를 가만 떠올려보면 밖에서도 실컷 놀고 그랬는데 요새 아이들은 아파트 단지내에 놀이터에도 잘 안나갑니다. 그 곳에 깔린 모래가 위생적이지 못하다며 교체를 요구하는 주부도 있었습니다. 아이들이 학원 노란 미니버스에 탑승하는 광경을 자주 보게됩니다. 한창 신나게 놀아야 하는 나이인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SAMSUNG ANYCALL SPH-V7800
대림동 한림대 의료원 강남성심병원

   링거를 꽂고 있는 조카에게 지상파 DMB를 보여주니 재밌던 모양입니다. 간만에 웃음을 보입니다. 병실이 답답하지요 숨이 콱콱막힐 것 같습니다. 그래서 1층의 베이커리에서 캔커피를 마시며 조카를 달랩니다. 잠시나마 웃는 모습을 보고 병원을 떠납니다. 빨리 나아서 집에 가야지 그리고 아프지 마라 준원아~!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비게이션  (14) 2008.04.12
"매"군 납시오~!  (30) 2008.04.09
감기에 콜록~!  (24) 2008.04.06
살아있는 실의 힘_생나또  (28) 2008.04.01
깜찍이 포토프린터  (24) 2008.04.01
경계선  (14) 2008.03.30
Trackbacks 0 : Comments 24
  1. Favicon of https://purepure.tistory.com BlogIcon 고군 2008.04.06 22:15 신고 Modify/Delete Reply

    요즘감기가 독하다고 하는데 맨날 독하다는 말만 듣습니다. 그렇다면 점점 감기는 더 독해진다는 것인데 반대로 생각한다면 감기바이러스들이 우리들의 면역체계가 많이 약해졌다고 볼수 있겠네요. 도시생활...잘못된 식습관...어려서부터 공부에 대한 스트레스...

    아이들은 병원에 있을때 보다 힘차게 뛰어노는 모습이 좋아 보입니다^^ 조카 준원이가 빨리 폐렴에서 회복되었으면 합니다~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04.06 22:42 신고 Modify/Delete

      손만 잘 씻어도 감기의 80%는 예방할 수 있다고 하니 다음에 만나면 주지를 시켜야겠습니다.
      기본형이 20가지 변종을 합쳐서 200가지인 감기 바이러스 자체를 없애는 방법은 없다고 하니
      결론은 감기약은 없다고 합니다. 애시당초 바이러스가 침투하지 못하도록 잘 씻으라는 얘기를 들었습니다.
      소설 "닥터스"에서는 감기치료제를 발명하면 노벨의학상을 받을 수 있을 거라고 H의대 총장이 입학생을 앞에두고 연설을 합니다.

  2.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04.07 00:35 신고 Modify/Delete Reply

    에휴 애가 아프군요... 그래도 사내아이라서 요즘 세상에 어찌보면 다행이라 생각해요...ㅡ.ㅡ;;;
    조카생일날 장난감이 아닌 위치추적기를 달아줘야할 삼촌이 되버렸어요..
    빨리 회복해야 할텐데...저 얇은 팔뚝에 링거 바늘을 꽂고 있으니 우울하네여.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04.07 00:38 신고 Modify/Delete

      "Fallen Angel"님의 위치추적기의 글을 읽으면서 자꾸 각박해지는 현실과 마주칩니다.
      조카가 빨리 회복되어서 신나게 뛰어노는 상상을 해봅니다.

  3. Favicon of https://poby0824.tistory.com BlogIcon poby 2008.04.07 01:41 신고 Modify/Delete Reply

    엣, 애기들 아플 때가 젤 가슴 아프던데...빨리 나아야지요~.
    그나저나 조카가 미소년 퓔~^^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04.07 07:15 신고 Modify/Delete

      5살 짜리 조카가 병치레를 자주합니다.
      뭐 얘들인데 훌훌 털고 팔딱팔딱 튀어나니며 개구장이처럼 일상으로 돌아가리라 믿습니다.

  4. 헤이즐 2008.04.07 09:39 Modify/Delete Reply

    환절기면 어김없이 애들이 감기를 앓고 지나가는 것 같네요.
    유치원 다니면서 서로 옮고 옮겨주고 해서 더 그러나...
    얼른 퇴원해서 집에서 만났으면 좋겠습니다.

  5. Favicon of https://yasu.tistory.com BlogIcon Yasu 2008.04.07 10:59 신고 Modify/Delete Reply

    제 아들 둘다 감기에걸려서 고생입니다.ㅠ_ㅠ
    감기는 둘째치고 약먹고 오바이트를 해서 그게 더 문제죠...ㅠ.ㅠ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04.07 12:26 신고 Modify/Delete

      "Yasu"님 고생을 하시는군요. 얘들이 빨리 감기를 물리쳐야 할 텐데~!
      조카 감기약 한 번 먹이려고 보니 전쟁을 치뤘습니다.

  6. Favicon of https://echo7995.tistory.com BlogIcon 에코♡ 2008.04.07 12:32 신고 Modify/Delete Reply

    저도 감기를 좀 달고 사는데 ㅠㅠ
    정말 약먹어도낫지도 않고-.-

    아유 저 쬐매난 손에 잔뜩 바늘이 꼽혀있으니 안쓰럽네요
    얼른 나았으면 좋겠네요

  7. Favicon of https://hobaktoon.tistory.com BlogIcon 호박 2008.04.07 22:43 신고 Modify/Delete Reply

    호~~~~~~~~~~~~~~~~~~~~~~~!
    아프지 마세연.. 조카님^^a (조카가 넘 훈남이에영~ 저렇게만 쭈욱 자라다옹! ㅋㅋ)

    오늘 호박은 쫌 무릴해서(몸과맘과 지출을 -,,- ) 완젼 픽온에 쩔어있답니다.
    쫌 쉬었다가 생생한 모습으로 다시 찾아뵐께욘~ 편안한밤 되삼^^a
    (저도 호~~~~~~~~~~~~~~~~좀!) ㅋㅋㅋㅋ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04.07 22:58 신고 Modify/Delete

      "훈남"조카라고 하시니 고맙습니다.
      호박님도 환절기에 무리하지 마시고 컨디션 조절 잘하십시요.
      호박님의 명령을 받자와 편안한 밤 보내도록 하겠습니다.

  8. Favicon of https://shower0420.tistory.com BlogIcon 소나기♪ 2008.04.08 23:06 신고 Modify/Delete Reply

    에긍...
    그래도 아이의 웃는 모습을 보니 안심이 되네요.^^
    모쪼록 빨리 퇴원해서 무탈하게 자랐으면 하네요. 인물이 출중해서 훗날 기대됩니다.ㅎㅎ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04.08 23:08 신고 Modify/Delete

      다행히도 이소연이 우주로 날아가던 오늘 오후에 퇴원했답니다.
      닷새만에 병원을 나섭니다. 다시 가지 말았으면 합니다.

  9. Favicon of https://kikibossa.tistory.com BlogIcon BOSSA LEE 2008.04.09 22:27 신고 Modify/Delete Reply

    퇴원을 했다니 정말 다행이네요.
    정말 병원은 가지 않게 되었으면 해요..ㅜㅜ

  10. Favicon of https://cactus0.tistory.com BlogIcon 선인장s 2008.04.10 02:16 신고 Modify/Delete Reply

    고사리손에 링거라니 ㅠ_ㅠ
    마음이 아프네요-

  11. Favicon of http://www.ideakeyword.com BlogIcon Mr.번뜩맨 2008.04.10 21:32 신고 Modify/Delete Reply

    빨리 감기가 낫길 기원합니다...
    이놈의 감기바이러스들을...창조 바이러스로 바꿀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12. Favicon of http://brony.tistory.com BlogIcon 긍정의 힘 2008.04.10 23:01 신고 Modify/Delete Reply

    헉 -_ㅠ 저 여린팔에 링겔이라니...
    얼른 나았으면 좋겠습니다.
    감기야 물럿거라~~~~!!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