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꾸리 시마스까?

칸의視線 2008.04.15 20:16
깜짝 놀라셨습니까?

마나님의 엽기행각~!

실은 칼의 길이는 10cm 정도의 미니사이즈 입니다. 어디에 사용했느냐 하면 딸기 꼭지 잘라내는데 씁니다. 예전에 아내가 미시시피 주립대에 두 달 정도 채류할 때 구입한 것으로 조금 큰 소시지와 함께 판매되었던 칼이랍니다. 지금은 용도가 살짝 변경이 되어서 고작 딸기 꼭다리 Cutting에 쓰고 있답니다. 너무 놀라지 마십시요. 너무 귀여워서 한 컷 촬영 했습니다. 아내의 손 역시 무척 작아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하여 이렇게 맛난 딸기가 손질이 되어 접시 위에 담겨 나왔습니다.
먹음직스럽지요. ㅎㅎ
배고프시다면 잠시 죄송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신의 보호막은?  (6) 2008.04.19
그 해 겨울의 훈훈함에 대하여  (4) 2008.04.17
빅꾸리 시마스까?  (10) 2008.04.15
마포아트센터_서혜경과 코리안심포니  (10) 2008.04.13
고비게이션  (14) 2008.04.12
"매"군 납시오~!  (30) 2008.04.09
tags : ,
Trackbacks 1 : Comments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