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오는 날

칸의視線 2011. 7. 8. 23:40
폭우가 쏟아집니다. 지금은 택시안
천둥 번개가 치더니 와이퍼가 숨가쁘게 움직이며 시야를 열어젖힙니다.
유리창에 빗방울이 송글송글 맺히더니 주르륵 주르륵 미끄럼을 탑니다. 길을 밀리고 움직임은 더딥니다. 마감 시각이 임박해오니 마음은 답답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미 늦어버린 상황 갑자기 카메라를 꺼내들었고 흔들리 차안에서 셔터에 압박을. 재촉한다고 되는 일이 아니기에 차분하게 맘먹고 빨간신호등 앞에서 멈출때 숨을 멈추고 촬영해 봅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이스라떼  (6) 2011.07.14
상봉역  (9) 2011.07.12
비오는 날  (10) 2011.07.08
좋은이웃 굿네이버스  (4) 2011.07.07
다시 한 번 광화문을  (6) 2011.07.06
광화문을 바라보며  (7) 2011.07.04
Trackbacks 0 : Comments 10
  1. Favicon of https://moro.tistory.com BlogIcon MORO 2011.07.09 09:33 신고 Modify/Delete Reply

    출근길 저도 그런 충동에 한잠을 숨고르기 했답니다..;)

  2. Favicon of http://bristone1977.tistory.com BlogIcon 36.5˚C 몽상가 2011.07.09 20:38 신고 Modify/Delete Reply

    맑았다가 갑자기 폭우가 내렸다가 하늘이 참 변덕이 심하신것 같아요. ^^

  3. Favicon of https://porky.tistory.com BlogIcon 뽀키 2011.07.10 08:47 신고 Modify/Delete Reply

    이 곳 영남지방도 엄청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어제 아침부터 주욱~~~

  4. Favicon of https://photopark.tistory.com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1.07.10 21:35 신고 Modify/Delete Reply

    장마가 오르내리면서 비가 많이 내리네요.
    우리동네도 하루 종일 비가 내렸답니다.^^

  5.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11.07.11 15:58 신고 Modify/Delete Reply

    이번주도 제법 온다고 하는데...이제 제발 그만좀 왔으면 좋겠어요...
    그런데 이미 늦어버린 마감시간을 어떻게 잘 해결하셨는지요..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