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강스툴

칸의視線 2012. 1. 10. 18:17



 

인기척이 없어서 썰렁합니다.
한기가 스멀스멀 밀려오지만 뜨거운 열정의 스툴이 오손도손 모여
빛을 발산하고 전구의 삼파장이 따뜻함을 건네주는 오후..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설날에 연하카드를  (6) 2012.01.12
일상의 기록  (0) 2012.01.10
빨강스툴  (6) 2012.01.10
브레인, 혹독한 수련의 결과  (10) 2012.01.03
차량정기검사  (6) 2012.01.03
정자동 카페거리  (10) 2011.12.31
Trackbacks 0 : Comments 6
  1. Favicon of https://golmokson.tistory.com BlogIcon 월캐NAM 2012.01.10 18:26 신고 Modify/Delete Reply

    보기만 봐도 따듯해지네요...
    정말 좀 특이하네요 여기는어딘가요?
    이야..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12.01.10 18:35 신고 Modify/Delete

      강한 바람에 얼굴이 굳어졌지만 실내로 들어오며 마주선 삼파장 불빛은 따뜻했습니다.
      방문 감사드립니다. 새해에도 언제나 행복하십시요.

  2.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12.01.10 18:37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 뭔가 많이 추운데...삼파장이라도 있으면 따뜻하련지 :)

  3. Favicon of https://sophism-travel.tistory.com BlogIcon 무념이 2012.01.11 17:08 신고 Modify/Delete Reply

    독특한 분위기의 사진이네요~ 잘 보았습니다~ ^^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