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화공단가는 길

칸의視線 2012.07.24 12:02

 

 

 

공단가는 길목

능길초등학교 옆 소나무숲.

실록의 계절을 실감케하는 푸른 잔디가 파릇파릇 합니다. 발길을 제촉하는 차량은 꼬리에 꼬리를 물고 이어집니다.

시끌시끌한 도로 위와는 달리 여기는 분위기가 차분합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생활소품  (2) 2012.07.26
부띠의 감성 사진놀이  (4) 2012.07.25
시화공단가는 길  (2) 2012.07.24
틈 Slit  (0) 2012.07.18
블루큐라소 레몬  (4) 2012.07.14
라떼아트  (2) 2012.07.11
Trackbacks 0 : Comments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