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창의 자화상

칸의視線 2012. 3. 1. 22:12




유리창에 비친 나의 그림자
발코니에서 돌아서는 순간 나의 실루엣이 맺힌다. 
셀프샷.
윤곽이 뚜렷하게 나타날 때 까지 앞 뒤로 왔다 갔다 하며 선명한 그림자를 찾는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식저잣거리 "황진이" 디큐브  (8) 2012.03.03
조카가 그린 내 모습  (0) 2012.03.03
유리창의 자화상  (2) 2012.03.01
삼일절, 태극기가 펄럭입니다.  (3) 2012.03.01
타르트  (2) 2012.02.29
육교에서  (0) 2012.02.29
Trackbacks 0 : Comments 2
  1.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12.03.02 09:41 신고 Modify/Delete Reply

    심령사진 같아요..ㅎㅎ
    휴일 잘 보내셨죠....내일은 또 주말......설마 오늘도 쉬시는건 아닌지...^^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