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자동 카페거리

칸의視線 2011. 12. 31. 21:50



잠시 귀국한 사촌동생과 먹은 점심..월남쌈 샤브샤브
미국으로 지난 여름 홀로 떠나 사업을 시작하였고 중간에 가족과 함께 연말 연시를 보내기 위해 머물고 있습니다. 중간에 정리할 일도 있고 해서요.
이번에는 오프라인 매장을 자리를 알아 보려고 분당의 몇 곳을 동행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점심 시간이 되어 일년전에 먹었던 식당이라고 해서 왔는데 깔끔하고 좋았습니다. 정자동 카페거리 안쪽 지하의 선큰가든이 보이는 곳에 자리하고 있는데 동네 아주머니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것 같습니다. 부담없이 점심특선을 권유받고 상차림이 예뻐서 찰칵.
경기는 좋아보이지 않은데 최근에 상가의 업종과 주인이 많이 바뀌어 권리금은 동일하거나 오히려 높아졌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다음으로 서현역을 갔었는데 정자동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였습니다. 로데오거리를 중심으로 인파가 몰리더군요. 교통의 중심지고 애경백화점이 랜드마크처럼 있고 교보문고도 근처에 있어서 그런지 쌀쌀한 겨울이었는데 사람들의 발걸음이 왕성했습니다. 위의 식당도 후면과 지하의 위치에도 불구하고 전반적으로 균형잡힌 음식의 맛이 가격대비 좋았습니다. 저렴하기도 했지만 그래도 점심에 좌석이 가득차 있었습니다. 사장님 얘기는 좌석에서 조리하는 시간이 길어서 회전율이 그리 높지 않다고 합니다. 그러고 보니 저희가 1시가 넘어서 도착해서 앉을 수 있었지 12시에 왔다면 되돌아가야 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예전에 몇 번 여기를 와봤는데 커피전문점이 조금은 줄었들었습니다. 워낙에 임대료가 높은 구간이라 객단가가 낮은 제품으로는 어려운 분위기 였습니다. 고가의 브랜드샵이 중간중간 보였습니다. 요즘 잘나간다는 노페는 없었습니다. 어그 부츠는 있었는데 동생에게 물어보니 평균 20만원을 상회하는 신발이라는 말에 깜놀. 여기에 비하면 서역현 근처는 비교가 안될 정도로 유동인구가 많았습니다. 동생이 취급하는 제품도 브랜드 제품이라 가격대가 높습니다. 부동산의 얘기는 쉽게 얘기해서 구매력은 집값에 비례한다고 합니다. 서현역 로데오를 중심으로 인근의 구 성남시가지, 정자동, 미금역, 죽전 등의 특징을 비교하면서 설명하는데 쉽게 이해가 되었습니다. 사실 동생 역시 분당 구미동(오리역)에서 10년 넘게 살아서 스스로 정리가 잘 되었다고 합니다. 제가 영업을 할 때 야탑에서 건설업을 하시는 사장님의 아내분께서 해주신 이야기가 판교가 들어섰지만 분당 역시 상권이라 한다면 서현역 로데로 거리 이외에는 상권 형성이 제대로 되어있지 않다고 합니다. 건축 시공업을 하는 입장에서도  공상 완료 후 공사금액을 받아야 하는데 분양이 잘 되지 않으면 큰 곤란을 격게 되므로 위치를 따지게 된다고 합니다.
운이 좋았는지 꼭 찍어서 들어간 부동산에서 들려준 얘기는 실질적인 얘기를 들을 수 있었습니다. 물론 전부 맞다고는 볼 수 없으나 근거있는 얘기가 좀 더 많았던 것 같습니다. 어찌되었건 동생은 자금에 대한 윤곽과 매장면적 위치등을 파악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가졌고 저 역시 덤으로 부동산의 실감나는 이야기를 옆에서 들을 수 있었습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브레인, 혹독한 수련의 결과  (10) 2012.01.03
차량정기검사  (6) 2012.01.03
정자동 카페거리  (10) 2011.12.31
올리브 오일  (18) 2011.12.30
컬러의 향연, 회색빛 기둥이 색을 입다.  (24) 2011.12.28
홍차, 마리아쥬 프레르  (20) 2011.12.28
Trackbacks 0 : Comments 10
  1. Favicon of http://Raycat.net BlogIcon Raycat 2012.01.01 01:14 Modify/Delete Reply

    2011년 마지막을 샤브샤브와 함께 하셨군요. happy new year 입니다. !!!

  2.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12.01.02 13:50 신고 Modify/Delete Reply

    동생분이 운영할 매장 알아보시러 같이 다녀셨나 봅니다...
    괜찮다 싶은 매장은 엄청난 권리금에 입이 다물어 지지 않더군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Favicon of https://baegoon.tistory.com BlogIcon BAEGOON 2012.01.02 22:05 신고 Modify/Delete Reply

    샤브샤브 너무 맛있어보이네요 +_+
    동생분 분명 좋은 자리 얻으실겁니다^^
    맛있는 샤브샤브 잘 보고 갑니다^^

    칸님 2012년에도 즐겁고 행복한 일만 가득하세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4. Favicon of http://cafemuine.tistory.com BlogIcon B+W 2012.01.09 17:55 Modify/Delete Reply

    혹시 호주식 월남 샤브샤브던가? 그런 제목 아니었나요?^^
    그러고 보니 저도 분당이란 지역에서 11년이나 살았군요. 서울 살다가 분당 이사가서는 참 불편한게 많았는데, 살다보니 천당밑에 분당이라는 말이 실감날 정도로 좋았던 기억이 납니다. 지금은 분당을 떠나 더 남쪽으로 이사를 했지만 다시 분당으로 입성(?)할 날만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많이 변했겠지만, 분당은 서현은 중고생을 비롯한 20대? 수내는 그보다 좀 연령이 있는 분들? 정자는 직장인 혹은 럭셔리한 소비계층이 모이는 곳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제는 미금/오리역도 예전에 비해 상권이 많이 좋아진 것 같기도 하구요. 동생분이 무슨 아이템을 하시는지 몰라도 잘 자리잡고 대박나시길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12.01.10 00:55 신고 Modify/Delete

      이게 호주식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샤브샤브와 월남쌈을 함께 먹었습니다.
      동생의 아이템은 일반적인 의류입니다. 20대 타겟
      각 역세권 마다의 특징 알려주셔셔 감사합니다.

  5.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12.01.10 18:03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 샤브샤브 먹고 싶습니다 +_+ㅋ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