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드를 맞추다

칸의視線 2008. 5. 11. 10:14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코드를 맞추는 것.
   조직에서 매끄러운 흐름을 이어가기 위한 호흡이다. 서로 다른 생각을 통일시키기 위해, 같은 지향점을 향하기 위해 코드가 맞아야 한다. 맞춰나가는 시간에 서로의 다른 이견으로 마찰은 불필요하게 따라 붙는다. 열이 나는 것이다. 심하면 화가 폭발하기도 한다. 한쪽의 너무 빠른 속도에 아니면 느린 호흡에 코드를 이해하지 못한다고 얘기할 수 있다. 前後 사정에 대한 설명 없이 즉 머리와 꼬리를 잘라버리고 몸통만 들이대며 전체를 아우르지 못한다고 하면 답답할 노릇이다. 갑자기 핵심만 뚝 잘라서 내놓으면 난감하다. 바뻐서 요즘이 그렇다. 급하다고 바늘 허리에 실을 묶어서 바느질을 할 수 없다. 시간이 지나야 부분과 전체를 볼 줄 아는 혜안은 그 때 나오는 것이다.

  대화는 의사소통을 위한 기본적인 행동이다. 그런데 이 대화를 하는데 자신의 주장을 강요하고, 상대의 이야기를 잘라버리고 하니 호흡을 맞춰가는데 어려움이 있는 것이다. 서로가 다른 생각을 하게 된다. 설사 말하는 사람의 의중을 헤아리지 못한채 고개를 끄덕이며 막연하게 "그럴 것이다"라고 넘어가는 부분도 적쟎이 노출된다. 사전에 머릿속에 정리된 생각이 공중에 흩어지지 않고 그때 그때의 短想을 늘어뜨려 커뮤니케이션을 방해하는 경우도 생긴다. 불분명한 발음과 완성되지 않은 문장은 선명한 의사전달을 방해한다. 늘어놓고 보니 교과서 같이 흔한 얘기지만 어쩌면 기본을 모르니 기본도 할 줄 모른다는 선배의 말에 서늘함이 느껴집니다. 원칙을 위해 원칙을 비켜가는 부분을 털어버리고 흔한 원칙 한 번을 세워봤는가? 아니 이미 세워진 불편한 원칙을 꾹 참고 지켰는가? "내가 틀렸을 수도 있다"는 인정부터 하고 보니 간단하게 정리가 되어 마음의 안정이 찾아온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와 나의 연결  (8) 2008.05.15
여름을 사로 잡다 "을밀대 냉면"  (28) 2008.05.12
코드를 맞추다  (8) 2008.05.11
조개구이와 칼국수  (26) 2008.05.05
감성의 분출구_블로그  (11) 2008.05.04
사소한 것  (6) 2008.05.03
Trackbacks 0 : Comments 8
  1. Favicon of https://echo7995.tistory.com BlogIcon 에코♡ 2008.05.12 01:10 신고 Modify/Delete Reply

    코드 안맞으면 정말 힘든;;^^
    코드는 조직에서뿐만 아니라 어디에서건 필요한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요^^

    사실 블로그하다가 봐도 유독 코드가 잘 맞는것 같은 느낌이 들기도 하고 뭐 그런 블로그가 있는것 같은^^ㅋ

  2. Favicon of https://kikibossa.tistory.com BlogIcon BOSSA LEE 2008.05.12 20:55 신고 Modify/Delete Reply

    믿습니다.

  3. Favicon of https://purepure.tistory.com BlogIcon 고군 2008.05.12 21:21 신고 Modify/Delete Reply

    다양한 사람들이 모이다 보니 불협화음이 생기는건 당연한거 같아요.
    코드를 맞추기 위해 자신은 어떤 노력은 하는지..상대를 얼마나 이해하고 있는지..
    직장에서 뿐만 아니라 친구나 부부사이에서도 서로 다른부분을 인정하고
    맞추어 가는 노력이 필요한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05.13 01:57 신고 Modify/Delete

      고정관념에 얽매이지 않고 모든 가능성을 인정할 줄 아는 열린 사고가 중요한 것 같습니다.
      역사상 가장 불확실한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이기에 더더욱 열린사고가 필요합니다.

  4.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05.12 21:29 신고 Modify/Delete Reply

    다양함이 존재해야 하는곳에서...코드만 맞는걸 찾다보면...
    한쪽으로만 치우쳐지는 단점이 있더군요....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05.13 04:51 신고 Modify/Delete

      그래서 사실 사람은 쉽게 변하지 않습니다.
      스스로 변화할 준비가 되어야 있어야만 변할 수 있습니다. 오픈마인드 역시 마찬가지 입니다.
      소규모 회사에서 대표의 취향대로 흘러가는 단점이 있는 것은 사실입니다.

      자신의 사고와 다른 사고를 받아들이려면 그럴많나 충격이 필요합니다. 지금까지 해보지 못했던 새로운 경험들,
      이로 인한 충격 말입니다.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