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12.18 집을, 순례하다 (6)

집을, 순례하다

칸의視線 2011. 12. 18. 17:26

모임의 후배가 페이스북에서 소개한 책.
본인이 이사를 하게 되면서 집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 보지 않았을까 집작해 봅니다.

건축의 거장들이 보여주는 집에 대한 이야기. 그 본질을 보여주고 있다.
부동산적 가치의 기준이 되어버린 현실에서 잠시 나마 비켜나 집에 대한 근본을 일깨우는 20세기 거장의 작품. 건축설계는 집에서 시작하여 집으로 끝난다고 할 만큼 가장 쉬울 듯 하지만 가장 어려운 설계가 주택이다.
저자가 아옵채의 집을 답사하며 풀어 놓는 집 이야기는 디지털 시대에 아날로그의 향수를 자극하는 오후의 햇살처럼 따스함이 베어 있다. 첨단의 시대에 그 첨단을 극명하게 펼쳐놓은 집. 건축의 본질인 공간에 대한 따뜻한 해석이 평면에 녹아 들어 있는 거주공간 집. 잠시 소개합니다.

르 꼬르뷔제 설계의 두 곳의 집이 소개 되는데 다른 것 보다도 어머니의 집이 감동적이었다. 그 감동의 중심은 바로 "사랑" 어머님에 대한 사랑을 근간으로 그녀의 모든 행동을 관찰하는 인간에 대한 이해가 동반되었기 때문이다. 저자는 [건축적 배려]를 담고 있는 보물창고와 같다고 표현합니다. 어머님과 함께하는 반려 동물까지 고려하여 설계된 집은 스위스 레만 호수 곁에 위치합니다. 레만 호수와 눈부실 정도로 아름다운 조망을 배경으로 설계의 실마리는 제공되었고 철저하게 어머니의 입장에서 모든 것은 결정 되었습니다. 봄, 여름, 가을, 겨울 사계절이 집으로 안착합니다. 창호를 통해서.. 근대건축의 거장이라고 불리우는 꼬르뷔제는 "집은 거주하기 위한 기계"라고 표현했지만 여기서는 그 말 조차 꺼내기 힘듭니다. 그 이면에 [위대한 가장살림 관찰자]라고 저자는 적고 있을 만캄 거장의 다른 얼굴이 존재하고 있습니다. 이 점을 잊지 말고 간직하라고 합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샐러드  (6) 2011.12.20
My Family_Camera  (10) 2011.12.20
집을, 순례하다  (6) 2011.12.18
쌍둥이 자매  (2) 2011.12.18
을의 생존법  (6) 2011.12.16
2011년 12월 책모임  (12) 2011.12.12
Trackbacks 0 : Comments 6
  1. Favicon of https://baegoon.tistory.com BlogIcon BAEGOON 2011.12.19 19:20 신고 Modify/Delete Reply

    와~ 70년전 건물이라는게 믿기지 않네요... 어머님과 자연을 위한 배려가 더 따뜻한 집을 만들어주는것 같네요^^
    저도 한번 읽어봐야겠습니다 +_+
    좋은 책소개 잘 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11.12.19 19:27 신고 Modify/Delete

      최소한의 면적으로 기능을 극대화 시킨 주택.
      넓은 면적은 노인에게는 청소, 냉난방 등 관리가 어렵습니다. 그런 부분에 촛점이 맞춰져 디테일하게 설계되었고,
      특히 피아노 악보를 위한 조명에서 감동이 밀려왔습니다.

  2. Favicon of http://Raycat.net BlogIcon Raycat 2011.12.19 22:18 Modify/Delete Reply

    고양이를 위한 테라스 우리 웅이한테 필요한건데.ㅎ.ㅎ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11.12.19 23:23 신고 Modify/Delete

      야웅군에게 절대적으로 필요한 테라스라고 생각합니다.
      찬바람 살짝 맞아가며 운동도 하고, 세상과도 만나야 건강한 겨울을 지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3. Favicon of https://kikibossa.tistory.com BlogIcon BOSSA LEE 2011.12.27 00:39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 저도 여자친구 아버님과 이런 책 만들려고 기획하고 있었는데 많은 참고가 될 것 같습니다!! +ㅁ+
    게으른 탓에 일전에 추천해주신 책은 구입해놓고 그제 열어서 열자마자 다 봤습니다. 왜 꼭 보라고 추천해주셨는지 너무 잘 알겠더라구요. ^^
    너무 감사합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11.12.27 00:53 신고 Modify/Delete

      서점에 가보니 2편 <다시, 순례하다>가 나왔습니다.
      다른 건축가들의 집에 대한 이야기. 첫 주자는 안도다다오. 오사카의 주택
      연말 잘 마무리 하시고 행복하셔요.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