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등'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12.07 점등 (16)
  2. 2011.11.14 용산역의 점등 (8)

점등

칸의視線 2011. 12. 7. 18:54


 

가로수가 반짝반짝 빛나는 밤
어둠속을 밝히며 매달린 전등
수목에게는 잠 못이루는 겨울
12월, 연말의 풍경 입니다.

사람의 얼굴은 미소를 짓지만
나무에게는 고통스러운 밤입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Cafe BLADE  (12) 2011.12.11
비에이로부터  (6) 2011.12.09
점등  (16) 2011.12.07
런던, 나의 마케팅 성지순례기  (8) 2011.12.05
계단을 밟고  (10) 2011.12.03
겨울의 초입에  (4) 2011.12.03
Trackbacks 0 : Comments 16
  1. Favicon of https://porky.tistory.com BlogIcon 뽀키 2011.12.07 21:15 신고 Modify/Delete Reply

    드디어 자선냄비가 등장하고 캐롤이 울려퍼지는 년말이 왔나봅니다.ㅎㅎㅎ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2011.12.07 22:16 신고 Modify/Delete

      요즘 외출 횟수가 줄다 보니 자선냄비는 보지 못했습니다.
      크리스마스가 다가 옵니다.

  2.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11.12.08 01:14 신고 Modify/Delete Reply

    요즘 거리에 캐롤도 울려퍼지더군요.

  3.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11.12.08 09:12 신고 Modify/Delete Reply

    안타깝긴 하지만 또 저런 불빛 아니면 연말 분위기도 안나기는 해요....^^

  4. Favicon of https://photopark.tistory.com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1.12.08 11:35 신고 Modify/Delete Reply

    시골에서는 저런 모습 볼수 없는데,
    사진을 보니 년말이라는게 실감 납니다.^^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2011.12.08 13:35 신고 Modify/Delete

      인위적인 모습에 식상합니다.
      눈에 보이는 부분에만 집착하는 것 같기도 하구요.

  5.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12.08 11:56 Modify/Delete Reply

    그쵸? 나무가 너무 혹사당한다고 저도 생각해요
    제네도 자야하는데...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2011.12.08 13:36 신고 Modify/Delete

      가만 두지를 않습니다. 시각적인 즐거움을 위해 희생시키는 나무를 바라보는 마음이 편치가 않습니다.

  6. Favicon of https://baegoon.tistory.com BlogIcon BAEGOON 2011.12.08 17:42 신고 Modify/Delete Reply

    그렇네요... 나무도 자야하는데... 저런거 보이면 선을 끊어놔야겠습니다^^

  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12.09 14:24 Modify/Delete Reply

    지난주부터 화단을 꾸미기 시작하더니 이제는 거리 곳곳이 불을 밝히고 있더라구요.
    사람살이에는 좋은데 나무들에게는 고통이겠죠.
    연말 따스하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2011.12.09 15:45 신고 Modify/Delete

      불을 밝히는 장소가 늘었습니다. 나무에게 전등은 수면방해범 입니다. 건강한 12월 보내십시요.

  8.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12.12 13:02 Modify/Delete Reply

    나무에게는....
    미안한 마음이 드네요.

Write a comment


용산역의 점등

칸의視線 2011. 11. 14. 21:49


연말이 다가옵니다. 11월 중순
나무에 칭칭 동여맨 전등이 보기에는 그럴 듯 합니다만 나무 입장에는 고통입니다.
스산한 바람이 불어오니 어깨는 움츠러들고 쓸쓸합니다.  용산의 밤이 전등빛으로 물들었지만 월요일 저녁은 여유가 있습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출발~!  (10) 2011.11.18
겨울의 초입  (12) 2011.11.17
용산역의 점등  (8) 2011.11.14
볼펜을 굴리다  (6) 2011.11.14
책 나눔 모임  (2) 2011.11.12
가족사진  (2) 2011.11.12
Trackbacks 0 : Comments 8
  1.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11.11.15 10:36 신고 Modify/Delete Reply

    사람 보기에는 좋을지 몰라도 나무는 더 앙상해지겠죠.
    이제는 겨울입니다.

  2.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11.11.15 10:50 신고 Modify/Delete Reply

    소공동 백화점 동네는 벌써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한껏 나더라구요...
    두터운 외투가 답답하지 않은 계절입니다...벌써 말이죠..^^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11.15 16:56 Modify/Delete Reply

    벌써 크리스마스 준비를 하는군요.
    찬바람 싫은데 겨울이 너무 일찍 와요.^^;

  4. Favicon of https://porky.tistory.com BlogIcon 뽀키 2011.11.15 20:48 신고 Modify/Delete Reply

    벌써 연말연시 분위기가 나는군요.^^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2011.11.15 21:11 신고 Modify/Delete

      점등된 불빛을 보는 순간, 연말연시 분위기를 느겼고 올해도 얼마남지 않았구나 하는 아쉬움에 젖었습니다.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