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창에 걸린 봄바람

칸의視線 2012. 5. 5. 22:54

 

 

 

 

살랑거리는 봄 바람에 가로수 나뭇잎이 하늘 거린다

상큼한 향기와 함께 봄이라는 짧은 계절은 코 끝만 간지럽히고 스쳐갑니다.

나에게 봄 날은 아직 머물러 있기를 희망합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밤 나들이_중앙대  (4) 2012.05.06
라떼의 거품을 입술에  (4) 2012.05.05
차창에 걸린 봄바람  (0) 2012.05.05
eddys's cafe cusine edition 9th  (6) 2012.04.23
비오는 날 인사동  (6) 2012.04.22
봄의 상큼함이 여기에  (6) 2012.04.18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