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09.16 고요한 놀이터 (10)
  2. 2010.07.25 시청앞 (10)

고요한 놀이터

칸의視線 2011. 9. 16. 20:35


딱, 그 자리만 상처가 생겼습니다.
그네가 멈추는 위치. 고요한 놀이터에 움직임이 없습니다.
아침 일찍 걷어 보는 장소.



 

흔들거려야 웃음이 번지고 시끄러워 그네.
아침 일찍이라 아이들이 없습니다. 선선해지는 시간에는 아이들이 뛰어놉니다.
여전히 학원 버스만이 학생들을 내려놓고 사라집니다. 맘 놓고 놀 틈이 없습니다.



 
 아이들에게 인기가 없나 봅니다. 다녀간 흔적이 남지 않았습니다.
그렇지 않았으며 그네처럼 상처가 많이 생깁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유도의 가을 바람  (8) 2011.09.22
병원 로비에서  (12) 2011.09.22
고요한 놀이터  (10) 2011.09.16
삼성카메라 NX200 체험단 모집  (5) 2011.09.15
도심 숲을 걷다  (6) 2011.09.14
Bier Halle의 생맥주에는  (4) 2011.09.11
Trackbacks 0 : Comments 10
  1. Favicon of http://raycat.net BlogIcon Raycat 2011.09.16 22:21 Modify/Delete Reply

    놀이터에는 아이들이 있어야 그림이 잘 나오는데 학원버스라 안타깝네요.

  2. Favicon of https://kikibossa.tistory.com BlogIcon BOSSA LEE 2011.09.17 15:54 신고 Modify/Delete Reply

    저는 추석때 일만 열심히 했습니다.
    어떻게 보내셨는지요

  3. Favicon of https://qtotpz.tistory.com BlogIcon 윤뽀 2011.09.19 11:48 신고 Modify/Delete Reply

    시소 보다는 그네인가요? ^^
    마음껏 타고 놀 수 있으면 좋을텐데 요즘 아이들 너무 바쁘죠

  4. Favicon of https://bkyyb.tistory.com BlogIcon 보기다 2011.09.19 15:15 신고 Modify/Delete Reply

    요즘 그네는 아이들만 타게 만들어서 넘 낮더라구요.
    조카 데리고 한번씩 앉으면 다리가 끌려서ㅠㅠ

  5.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11.09.21 11:20 신고 Modify/Delete Reply

    시소는 혼자타는 시소인가요?ㅋ
    시소는 혼자타면 재미없는데 그네는 그래도 재밌어요!!

Write a comment


시청앞

칸의視線 2010. 7. 25. 06:28

시립미술관 로댕전을 관람하기 위해 시청앞을 지나가다 몇 컷.
국방부 홍보요원 연애병사 좌측부터 앤디, 이동건, 토니안..더운 여름에 고생이 많네요. 역시 기자들의 발걸음이 분주합니다.
여기저기서 노트북 펼쳐들고 원고를 송고하는 모습이 보입니다.


플라자 호텔이 리모델링. 가림막이 시원합니다. 하늘을 한 폭의 그림으로 옮겨놨습니다.
계절이 여름이어서 잔디밭도 푸르름을 한 껏 자랑하고 있습니다.


시청앞 분수대.
솟아 오르는 물줄기를 온몸으로 맞이하는 아이들.
더위 지친 어린이가 과감하게 뛰어듭니다.



하늘로 힘차게
물방울이 선명할 정도로 솟아 오릅니다.






명동에 신발 수선을 위해 잠시 거쳐갔고, 로댕전 티켓을 주신 친척의 배려로 시립미술관을 다녀왔습니다.
오디오 가이드를 귀에 꽂고 긴 동선을 걸어 다녔더니 물만 찾게 됩니다. 중간에 시원한 물줄기를 보고 나니 더위가 한 결 물러갑니다. 불규칙적으로 쏟아지는 장맛비가 살짝 보고 싶어지는 7월의 끝자락 입니다. 더위에 건강 주의하십시요. 화이팅~!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Printing 원하는대로 / 멀티형 컬러 복합기  (4) 2010.07.26
파르페/음료  (12) 2010.07.25
시청앞  (10) 2010.07.25
번개, 천둥 & 폭우  (8) 2010.07.23
오리진이 되라/강신장  (2) 2010.07.22
무게의 압박  (12) 2010.07.19
Trackbacks 0 : Comments 10
  1. Favicon of http://blueroad.net BlogIcon BlueRoad 2010.07.25 06:58 신고 Modify/Delete Reply

    요즘은 뭐가 그리 바쁜지, 막상 생각해보면 그리 바빴던 것도 없는데,
    시청 앞에 나가본지도 꽤 되었네요.

    날이 덥다고 꿈지럭도 안되서 그런지도 모르겠네요.
    휴일 잘 보내시구요.

  2. Favicon of http://badaso.tistory.com BlogIcon 죠세킨 2010.07.25 07:00 Modify/Delete Reply

    조금 죄송하지만 첫사진 빼곤 너무 시원하네요~ ^^

  3.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10.07.25 16:55 신고 Modify/Delete Reply

    분수대는 여전히 아이들의 놀이터군요. :)

  4. Favicon of https://mimic.tistory.com BlogIcon 미미씨 2010.07.25 18:00 신고 Modify/Delete Reply

    분수는 시원하니 좋은데 저길 못 들어가고 지켜만 보는건...헉;;;
    로댕전 보러갈까 생각중..근데 로댕은 자주와서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10.07.25 23:22 신고 Modify/Delete

      어른이라 옆에서 지켜만 보고 셔터만 누릅니다.
      인사동에서 갤러리 운영하시는 친척분이 주신 티켓으로 다녀왔습니다.

  5. Favicon of https://kimboram.com BlogIcon 긍정의 힘 2010.07.26 11:01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시원해보입니다! ㅋㅋ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