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신대앞'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7.16 카페라떼 (8)

카페라떼

칸의視線 2011. 7. 16. 00:59
 장대비가 내리던 지난 일요일 오후 답답해서 총신대 앞으로 차를 끌고 나갑니다. 숭실대 방향으로 가는 고갯길에 눈에 확 띄는 카페가 생겼기에 맘먹고 갑니다.
"몬테베리코" 다소 생소한 이름을 지닌 카페. 빗속을 뚫고 들어갑니다. 사람의 마음이 참 쉽게 변합니다. 평소 같으면 시원한 아이스 음료를 주문했겠지만 찬바람이 생생 불어오는 에어컨 밑에 앉아 있으려니 오히려 Hot한 음료가 나을 것 같아 뜨거운 라떼를 시킵니다. 역시 적절한 선택이었습니다. 풍부한 거품에 선명한 하트로 잔에 채워진 라떼. 책도 들고 갔기에 여유로운 오후의 카페에서 여러장의 페이지를 넘깁니다. 음악이 귓가를 간지럽히고, 통유리 창 밖으로 쉼없이 떨어지는 빗방울을 바라보니 여유로움이 밀려옵니다.



 

이곳에서 직접 블랜딩한 허브차를 마십니다. 진한 향기가 코 끝을 간지럽힙니다. 조금 외진 구석에 위치한 카페지만 음료의 기본이 아주 탄탄했습니다. 그래도 차량이 끊임없이 통과하는 대로 변에 그리고 주유소 옆에 위치하여 쉽게 찾아 갈 수 있습니다. 잠시 옆에 착석했던 20대 여성은 친구들에 쉽게 찾아 오는 길을 알려주었습니다.



 

 잠시 내부의 모습을 살펴봅니다. 편안한 톤의 색채로 자연스러움을 살리고자 했습니다. 쉽게 질리지 않는 공간으로 꾸며져 있습니다. 과도한 장식은 없습니다.



어느 공간에 진입하게 되면 습관적으로 천정을 살피게 되는데 조명 기구가 이동할 수 있는 레일에 달려 있어서 무척 맘에 들었습니다. 
좌석이 이동하거나 붙이거나 했을 때 적절한 조명의 움직임으로 테이블 위를 한층 즐겁게 해줍니다.



 

여백이 대부분입니다.
사각의 틀 내부에 놓여진 물건도 단순합니다.
그래서 더욱 하얀 벽 위에서 빛나고 있습니다.




분 단위로 적혀 있어서 차를 우려낼 때 사용합니다.
1분, 3분, 5분 시간이 가는 유리관을 빠져나갑니다. 손가락 사이로 세월이 흘러 가는 모습을 눈앞에서 목도합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요즈음  (10) 2011.07.24
장맛비  (20) 2011.07.16
카페라떼  (8) 2011.07.16
아이스라떼  (6) 2011.07.14
상봉역  (9) 2011.07.12
비오는 날  (10) 2011.07.08
Trackbacks 0 : Comments 8
  1. Favicon of https://porky.tistory.com BlogIcon 뽀키 2011.07.16 11:59 신고 Modify/Delete Reply

    저도 이 곳에서 라떼 한잔 하고프네요...^^
    즐거운 휴일 되시기 바랍니다.~~

  2. Favicon of http://www.tax-relief-debt.com/ BlogIcon tax relief 2011.07.20 03:43 Modify/Delete Reply

    통일감 있고 좋네요. 잘 쓰겠습니다..... ^^

  3. Favicon of http://www.discountedwheelwarehouse.com/ BlogIcon Rims Tires Wheels 2011.07.20 03:43 Modify/Delete Reply

    멋진 블로그를 여기 아주 재미있는 게시물을 가지고 사랑 ^ ^

  4.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11.07.27 16:38 신고 Modify/Delete Reply

    어떤 블렌딩에 어떤 향일지 사뭇 기대가 됩니다.
    아, 카페 제대로 안가본지도 백만년.ㅡㅜ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