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이란! 다시 펼치는 여행에 관한 한줄 이야기

칸의視線 2011. 1. 10. 20:53
책꽂이에 가만히 앉아 있는 엽서를 꺼내 듭니다.
두툼하게 잡히는 게 제법 여러장이 겹쳐 있습니다.

몇 년전 홍대앞 상상마당에서 전시된 "여행에 관한 우리와 당신의 이야기" 라는 주제로 그림과 엽서로 꾸며진 전시회.
"TRAVEL RECIPE"를 주제로 참석한 30명의 Blogger가 스스로 여행 레시피를 적어갑니다. 한 장 정성스럽게 만들어진 글과 사진 그리고 여행의 정의는 새롭게 일을 시작하는 저에게 위안이 되었고 용기를 불어 넣어 주었습니다. 자칫 방향을 잃고 헤멜수 있는 상황을 환기시키는 역할을 엽서가 해주었습니다. 언제 들어도 마음 설레게 하는 여행, 올해의 출발 역시 신묘년의 새로운 여행입니다.


느낌이 확 다가오는 여행에 대한 한 줄 정의

여행이란, 일상안에서 꼭꼭 숨어있는 감성을 깨우는 자극제 
여행이란, 쉼표 그리고 도도리표 
여행이란, 그곳에 가지 않았으며 못만났을 사람과의 인연의 스침
여행이란, 낯선 타인과의 우연한 만남
여행이란, 세상의 아름다움을 일부 빌려오는 시간
여행이란, 나라는 나무를 무럭무럭 자라게 해주는 밑거름
여행이란, 아무 생각 없이 가서 많은 것을 담아 오는 것
여행이란, 일상 자체가 긴 여행과 같다
여행이란, 새로운 충전
여행이란, 같은 곳을 보고도 다른 것을을 이야기 하는 것
여행이란, 아침 햇살과 같은 일상
여행이란, 자아도 찾고 친구도 찾고 길도 찾고 뭐든 찾는 것
여행이란, 새로운 일을 시작하기 전, 마음을 다스리는 준비
여행이란, 나쁜 것을 버리게 하고 좋은 것을 담아오게 하는 것
여행이란, 자신을 찾아 떠나는 젊음의 방랑기
여행이란, 기대치 못한 옛 연인으로부터 불현듯 받는 꽃다발 같은 존재
여행이란, 해결사 !
여행이란, 빛을 찾아 떠나는 사진 장돌뱅이의 신명나는 재잘거림
여행이란, 마음의 청소
여행이란, 나를 찾아 떠나는 것
여행이란, 나를 숨쉬게 하는 것
여행이란, 용기 그리고 휴식
여행이란, 현실의 도피처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촛불  (12) 2011.01.12
눈내리는 화요일 오후  (8) 2011.01.11
여행이란! 다시 펼치는 여행에 관한 한줄 이야기  (8) 2011.01.10
컨셉이 녹아드는 사진촬영  (12) 2011.01.07
2011 티스토리 달력  (30) 2011.01.01
성탄절 아침에  (12) 2010.12.26
Trackbacks 0 : Comments 8
  1. Favicon of https://magi37.tistory.com BlogIcon 마기 2011.01.10 22:28 신고 Modify/Delete Reply

    계획으로 끝날 확률이 높지만 저도 올해 여행 계획을 세워두었습니다.
    시간적 경제적인 상황을 고려해 두가지로..^^
    하루하루를 면면히 보면 내 자신에게 줄 시간이 너무도 한정적입니다.
    15일 가량은 강제적으로라도 여행에 쓸수 있다면 정말 좋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11.01.10 23:25 신고 Modify/Delete

      기차타고 춘천가고 싶은 마음이 생겼습니다. 하루는 짬내서 다녀오려고 합니다.
      "마기"님의 즐거운 여행 후기가 기대됩니다.

  2. Favicon of http://dragonphoto.tistory.com BlogIcon 드래곤 2011.01.10 22:33 Modify/Delete Reply

    여행은 우리가 모르는 다름이 있기때문에 좋은 것 같습니다.^^

  3.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11.01.11 01:22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 여행이란....

  4. Favicon of https://hislog.tistory.com BlogIcon 원영. 2011.01.11 01:49 신고 Modify/Delete Reply

    여행이란- 말 뒤에 어떤 설명을 붙이지 않아도..
    그 말 그 자체로 사람 널뛰게 만드는 단어인 것 같습니다.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