開花 개화_방배동

칸의視線 2008.07.03 23:56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사갈 동네 답사 갔다가 비도 오고 몸도 지쳤습니다. 더 힘들었던 일은 어깨가 무너져 내릴것 같아서 가방을 어디에  놓고 싶었답니다. 이래 저래 저녁을 먹고 가자에 합의.

이수역 사거리현대스위스 저축은행 지하1층에 위치한 중국 음식점에 갔었습니다.
지나가다 눈여겨 봤는데 왠지 깔끔할 것 같다는 느낌이 들어서 그냥 아무 생각없이 문을 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배가 무척 고파서 삼선짬뽕, 우동 그리고 사천식 탕수육을 시킵니다. 이미 테이블 세팅이 이렇게 되었습니다.
시원한 녹차에 일단 목을 축이고 한 컷 눌러봅니다. 잠깐 숨을 돌리고 주위를 살살 살피는 시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살짝 확대해서 보니 잘 볶아진 땅콩에 가는 소금이 살짝 묻혀져 무척 입맛을 돋궈주었습니다. 이런 땅콩은 여기서 처음입니다. 일반적인 중국음식점의 그것과는 조금 다르지요.
튀김만두인 춘권도 독특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디테일이 예뻐서 젓가락을 확대해 봤습니다.
아니 렌즈를 바짝 들이댔습니다. 은빛 문양에 눈이 이끌려서 보니 멋져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두둥~! 드디어 사천식 탕수육 등장.
매콤함을 잊지못해 주문을 날렸는데 역시 좋았습니다. 양은 조금 아쉬웠음.
꿔바로우를 시킬까 하다가 비오는 날 매운 음식이 땡겨서 먹었는데 역시 Good~!.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선짬뽕과 삼선우동
풍성한 내용물에 일단 감동 살짝 먹어주고, 시원한 국물에 고개를 흔들며 최고야를 외칩니다.
언제 먹어도 부담없는 메뉴. 가격은 살짝 높습니다. 가격대비 음식값 뭐 적절했다고 주관적인 평가를 내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렌지빛조명에 시선을 빼았겨 한 컷 찍어봅니다.
여기저기 신경을 쓴 흔적이 역력합니다.
양귀비 꽃인가요 벽에 그림에 걸려있는데 자연 그대로의 색감은 더 없이 아름다워 보일 것입니다.

주소 : 서초구 방배동 438-24 동주빌딩 B1F (1층 현대스위스저축은행)
전화 : 02-581-5005
위치 : 이수역 사거리 구산빌딩 바로 옆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더위에 이사하기  (30) 2008.07.09
옆지기 바리스타를 꿈꾸다  (34) 2008.07.06
開花 개화_방배동  (22) 2008.07.03
즐거웠습니까?  (30) 2008.06.29
행복하세요  (22) 2008.06.28
참치  (28) 2008.06.24
Trackbacks 0 : Comments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