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타 500

칸의視線 2011.05.10 00:10
소녀시대 버전의 비타 500
광고에서 봤지만 제품에 실린 사진은 처음 접합니다.
개인적으로 태연이 가수로서의 생명력은 오래 갈 것으로 생각합니다.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잠깐 먼 발치에서 보기는 봤습니다만 인파에 밀려 도망치듯 빠져나왔습니다. 누가 얼마나 팔렸는지는 무관심. 광고를 이렇게도 하는구나 나는 어떻게 나의 상품에 적용할 수 있을까 고민하게 합니다. 팔리지 않는다고 걱정만 할게 아니라 생각을 하고 행동으로 옮겨야 합니다. 광고 곧 돈 입니다. 공짜는 없는 법이고 쏟아 부어야 뭔가가 나옵니다. 매일 화분에 물 주듯이 바라보고 분석하고 상상하고 요모조모 바꿔보고 광고 문구도 살펴야 하고 그렇습니다. 핵심은 얼마나 지속가능하게 하느냐가 관건 입니다. 강해서 살아남는게 아니라 살아남아서 강한것이라는 말이 새삼 떠오릅니다. 후텁지근한 날씨에 땀도 나고 오늘은 처음으로 에어컨을 작동시킵니다. 불쾌한 냄새가 풍기며 찬 바람이 나오니 여름의 시작을 알리는 것 같습니다. 즐거운 휴일 보내십시요.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터방내_흑석동  (14) 2011.05.15
CHEMEX /케멕스 CM-6A  (12) 2011.05.10
비타 500  (10) 2011.05.10
부처님 오신날  (16) 2011.05.08
싱그러움  (2) 2011.05.07
카페 ido_합정동 410-10  (8) 2011.05.06
Trackbacks 0 : Comments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