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계천을 걷다

칸의視線 2010. 3. 15. 22:52

청계천
개장한 이래로 처음으로 걸어 봅니다. 도심을 가르는 거대한 수로로 변신한지 상당한 시간이 흘렀지만 물 옆을 걸어보기는 이번이 최초.. 결코 맘에 드는 결과물이 아니어서 눈길한 번 주지 않았습니다. 일요일도 특별한 일이 있어서 근처에 가게 되었고 간 김에 물소리를 듣고 왔습니다. 신혼초 청계9가 근처에서 신혼 살림을 시작했고 그 옆을 가로지르는 청계고가 밑을 버스로 이동하던 시절이 떠오릅니다.



꽃마차
말이 끄는 마차다. 하지만 청계천과 어울리지 않는 풍경이고 쌀쌀한 꽃샘추위에 말이 무척 지쳐보인다. 흙을 밟고 걸어야 행복할 텐데 딱딱한 아스팔트위를 그것도 마차에 사람을 태우고 매연 풍기는 도심을 걸어야 하는 말을 보니 안스럽다. 나라도 타지 말아야 겠다. 그렇게도 프로그램이 없나 안타깝다.



국기
한국전쟁 참전국의 국기다. 민족의 비극이지만 잊지 말자고 사진전을 펼치고 있다.




다리밑
옹기종기 모여 담소를 나누고 있는 모습이 정겹다. 
비록 인공 수로지만 흐르는 물을 보며 마음의 스트레스를 물과 함께 떠나 보내자.


생활속의 철
삶 깊숙이 철은 스며들었다. 어떤 형태로든 바로 곁에 존재한다. 폴짝 뛰어 오르면 닿을 듯한 높이에 철은 있다. 튼튼하게 지진에도 거뜬하게 견딜 만큼 짱짱하게 버티고 있다. 듬직하게 계속해서 옆에 있어다오.



전시장
안중근 의사와 관계되는 사진 전시장.
다리 밑의 공간이 훌륭한 전시장으로 거듭났다. 은은한 조명이 비추는 사진에서 안중근 의사의 근엄함이 묻어 나온다.


봄소식
앙상하지만 계절은 거스를 수 없다. 벽에서 곧 봄이 피어 날 것이다.
불 밝힌 조명에 파릇파릇한 담쟁이 잎이 춤을 추는 날이 곧 돌아온다. 한 폭의 수채화처럼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커피기구  (30) 2010.03.24
동장군. 봄을 시샘하다  (16) 2010.03.18
청계천을 걷다  (22) 2010.03.15
"T-타임" 티스토리에 바라는 점  (20) 2010.03.14
지하로 내려오는 길  (6) 2010.03.14
삼월의 눈  (10) 2010.03.13
Trackbacks 0 : Comments 22
  1. Favicon of https://yasu.tistory.com BlogIcon Yasu 2010.03.16 00:21 신고 Modify/Delete Reply

    마지막사진은 왠지 돌고래의 얼굴 같네요.^^

  2. Favicon of https://mimic.tistory.com BlogIcon 미미씨 2010.03.16 14:52 신고 Modify/Delete Reply

    저도 친구들이랑 지나가면서 저 마차를 보면서 돈내고 타면서 참 창피하겠다고 말했어요. -_-

  3. Favicon of https://kikibossa.tistory.com BlogIcon BOSSA LEE 2010.03.16 22:06 신고 Modify/Delete Reply

    저번에 헤이즐님 뵈었을때 요즘 캘리그라피에 관심이 있으시다고 들었어요.
    http://www.philmuk.co.kr/
    여기가 도움이 되실 듯 해요.
    감자기 생각 났는데 너무 뜬금없나요? ^-^;;

  4. Favicon of http://whitever.tistory.com BlogIcon whitegenie 2010.03.16 22:37 신고 Modify/Delete Reply

    청계고가 있을 때가 좋았는데.

    신호등 없이 동아일보까지 슝~

  5. Favicon of https://poby0824.tistory.com BlogIcon poby 2010.03.17 01:13 신고 Modify/Delete Reply

    다리 밑 사진전이 인상적입니다.
    꽃마차는 좀 많이 깨지만......
    항상 느끼지만, 사진의 빛을 참 따뜻하게 담아내시는 것 같아요.

  6. Favicon of https://dreamsso.tistory.com BlogIcon Dream Sso 2010.03.18 01:42 신고 Modify/Delete Reply

    종종 이곳을 지나는데 사진으로 보니 반갑네요. 마지막 담쟁이 사진 멋있습니다!

  7.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10.03.18 11:17 신고 Modify/Delete Reply

    가끔 청계천 갈때마다 꽃마차가 쌩뚱 맞다라고 저도 생각했었는데...
    광장 사진전은 의미는 있지만 언제까지 진행하런지, 아마도 광장을 선점한 전시회라 좀 씁슬한 전시회로 다가오네요..^^

  8. Favicon of https://pang2love.tistory.com BlogIcon 황팽 2010.03.21 00:03 신고 Modify/Delete Reply

    점점 그 인기를 잃어가는 곳이라고 하더군요.
    저도 가게가 남대문에 있어서 청계천수도 없이 지나다니지만
    정작 내려갈 일도 없고 내려가고 싶지도 않고 하네요.

    너무 인공적인 느낌이 나서 그런거 같기도 하고요..

    애인 생기면 자주 내려가겠죠?ㅎㅎㅎ

  9. Favicon of http://www.kimboram.com BlogIcon 긍정의 힘 2010.03.21 23:34 신고 Modify/Delete Reply

    다음주에 별다른 일이 없으면 명동 나들이 가야겠습니다.
    저의 단골코스이죠~^^

  10. 꽃마차 2010.04.10 06:13 Modify/Delete Reply

    저거 동물 학대아닌가요? 말이 불쌍해요 ㅠㅠ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