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자에서..

칸의視線 2008. 8. 21. 08:30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가 내린 뒤끝에 선선해진 날씨.
계절은 슬그머니 가을로 향하고 여름은 시간의 뒤안길로 물러나는 것 같습니다.
씩씩거리며 뽀얀 수증기를 내뿜는 에스프레소 머신의 시간이 다가옵니다. 차디찬 얼음에 열광했던 태양이 지나가고 따뜻한 드립커피로 하루를 마감하는 호사를 누려봅니다. 잘 볶아진 원두 향기를 맡으며..
매미 울음소리가 귓가에 흐릅니다. 벌써 추석 선물을 고르고 챙겨야하는 분들의 주소를 정리합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너츠  (20) 2008.08.26
아휴~! 맛있어요..  (28) 2008.08.22
탁자에서..  (18) 2008.08.21
점심 시간에  (16) 2008.08.20
울 조카 SY  (34) 2008.08.15
The Heart of Owner's  (10) 2008.08.08
tags : , ,
Trackbacks 0 : Comments 18
  1.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08.08.22 10:18 신고 Modify/Delete Reply

    이젠 잠잘때 창문을 꼭꼭 닫아야 되더군요..밤엔 추워요.
    저는 어제 커피대신 매실내렸습니다...ㅎㅎ

  2.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08.22 21:44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흐 명절 선물 돌려야 하는구나.. 다시.....;;;;;;;;;;;;;;;;;;

  3. Favicon of https://echo7995.tistory.com BlogIcon 에코♡ 2008.08.23 12:32 신고 Modify/Delete Reply

    와~
    사진 너무 좋아요^^

    그리고 정말 추석이 벌써 다가오고 있군요 ㅠ

  4. Favicon of https://poby0824.tistory.com BlogIcon poby 2008.08.23 16:49 신고 Modify/Delete Reply

    사진 느낌이 정말 좋네요.^^ 두 분 사랑과 원두향이 여기까지 느껴지는 듯.

  5. Favicon of https://cactus0.tistory.com BlogIcon 선인장s 2008.08.24 01:20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 사진 좋은데요 ^^
    두분 너무 보기 좋으세요. 너무 부럽습니다 ㅎㅎ

    원두 볶을때의 그 향기.. 햐.. 너무 좋지요.
    제가 발견한 신촌의 커피전문점에서는 직접 로스팅을 하더라구요. 앉아있으면 솔솔 나는 향기..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08.24 09:41 신고 Modify/Delete

      탁자가 길어서 좌측에 한 장의 사진이 더 있습니다.
      차후 공개하겠습니다.

      원두의 향기가 가슴에 다가오는걸 보니 계절은 가을로 향하는것 같습니다.

  6. Favicon of https://mimic.tistory.com BlogIcon 미미씨 2008.08.24 16:52 신고 Modify/Delete Reply

    오..두분 사진을 멋지게 장식하셨군요. 굿이에요.
    추석선물..ㅠㅠ

  7. Favicon of https://kikibossa.tistory.com BlogIcon BOSSA LEE 2008.08.24 18:07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 그 탁자가 이렇게 변신을 한건가요? +ㅁ+

  8. Favicon of https://kimboram.com BlogIcon 긍정의 힘 2008.08.24 22:18 신고 Modify/Delete Reply

    너무너무 느낌이 좋은 사진인걸요~^-^
    좀전에 고향에 내려갈 차표 알아보러 갔는데 기차는 이미 거의 매진이라서 털썩 -_ㅠ

  9. Favicon of https://purepure.tistory.com BlogIcon 고군 2008.08.25 21:08 신고 Modify/Delete Reply

    와~~ 분위기 짱인 사진입니다.
    가을의 추억이 생각나게 하네요.
    사진기 앞에서 두분다 저런 부드러운 미소가 나오는지..부럽습니다 ㅜㅠ
    저는 어색한 표정만 지어봅니다 ㅜㅠ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