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전..

칸의視線 2008.12.17 23:53
확대
9년전..교토, 오사카, 나라. 옆지기와 함께
10년전..교토. 단독으로

한 해를 마감하며 책장을 살펴보니 그 시절 여행의 기록이 고스란히 남아 있었습니다. 아내의 철저한 기록으로 그 날의 동선이 눈앞에 그려집니다.
제가 스케쥴과 장소를 결정하니 거기에 맞춰서 아내는 시간과 비용을 배분하였습니다. 그야말로 배낭여행 입니다. 호텔에서 숙박은 일찌감치 접었고, 유스호스텔에서 각자 6인실로 향해야 했답니다. 그래도 생생하리 만큼 즐거웠고 미소를 짓게 만듭니다.
제가 방문하고 싶은 건축과 옆지기가 원하는 장소를 적절하게 조합을 시켰습니다.

첫날은 도착하자 마자 정확하게 7촌 형님이 계시는 고베로 향합니다. 초등학교 시절 한국에오셔서 즐거운 여행을 하였습니다. 순전히 그때의 사진을 한 장 들고 연락을 취해서 거두절미하고 신세를 지기로 했습니다. 20대의 청년은 40대의 멋진 중년의 모습으로 저희를 맞아 주셨습니다. 한국 방문시 촬영했던 사진을 빠짐없이 보관하고 계셔셔 이야기는 순조롭게 풀려갔습니다. 그 후 9년이 흘렀습니다. 이제는 50대.. 다시 한 번 인사드리고 싶습니다.
확대

오사카.... 달랑 이 지도 한장 들고 돌아 다녔습니다.
테이프 붙여가며 행여 없어질까 애지중지 했던 CITY MAP.
지금 생각하면 얼마나 무모했던지. 현지인에게 물어 물어서 비오는 날 신사이바시의 기린프라자 내부를 둘러 볼 수 있었습니다.
무거운 책을 들고 다니기 싫었고 교토에 중점을 두었기에 오사카의 도톰보리에서만 돌아다녔다. 여기도 안도 다다오의 건축이 산재해 있어서 찾아가기에는 안성맞춤.

확대
유스호스텔에서 만난 도쿄대 건축과 4학년 학생이 저에게 건네준 안도 다다오의 건축전 포스터. 대형 설계사무실 보다 아틀리에 성격의 소규모 설계사무소에서 근무하고 싶다는 졸업 후의 포부를 얘기해 주었습니다. 졸업하기전 다다오의 건축을 따라서 남쪽에서 부터 올라오는 과정에 교토를 들렸다고 합니다. 같은 건축MAP 책자를 가지고 있어서 공감대가 쉽게 형성되었다. 그리고 명화의 전당...떨어지는 물 소리와 그 사이로 보여지는 명화...그때를 떠올리면 가슴이 뜁니다.여행이란 이런 것인가 봅니다. 흥분의 아드레날린을 분비시켰던 교토..
잊혀지지 않을 도시입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물  (32) 2008.12.21
Tistory "2008" Best Blogger 선정~!  (58) 2008.12.18
9년전..  (30) 2008.12.17
프렌치 프레스로 커피를  (24) 2008.12.15
KEO(Knowing Each Other)  (10) 2008.12.13
모카포트를 불 위에  (12) 2008.12.13
Trackbacks 0 : Comments 30
  1.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8.12.18 01:07 신고 Modify/Delete Reply

    우수블로그 축하드립니다.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12.18 08:44 신고 Modify/Delete

      "Fallen Angel"님 감사합니다.
      1년 동안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아쉬운 점이 있었지만 새해에는 조금 더 보완하여 탄탄한 포스팅으로 2009년을 통과하겠습니다.

  2. Favicon of https://evelina.tistory.com BlogIcon Evelina 2008.12.18 02:04 신고 Modify/Delete Reply

    지난번 오빠네 옛날 집에서 봤었던 거네요... 저는 오빠의 꼼꼼함에 놀랐는데, 본인은 다시 본 감흥이 정말 새롭겠어요.
    지난번 교토 다녀왔을때 오빠가 이야기해주었던 스팟에 못들렸던 것이 아직도 안타깝네요.
    (그래도 마지막날 카메라 잃어버렸을 거지만 T_T)

    참, 정말 저희 연말 전에 한번 봐요.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12.18 08:47 신고 Modify/Delete

      시간불문, 장소불문, 정말 얼굴 한 번 봅시다.
      집에 오실 수 있다면 핸드드립커피, 에스프레소 내려 드릴께요.
      헤이즐이 일요일 밖에 시간이 없으니 이점 참고 하십시요.

  3. Favicon of http://saygj.com BlogIcon 빛이드는창 2008.12.18 10:16 Modify/Delete Reply

    일본여행을 제대로 경험하신듯 하네요. 저도 다녀온지가 9년 보다는 좀 안되긴 하지만 기억이 새롭네요.

  4. Favicon of https://mimic.tistory.com BlogIcon 미미씨 2008.12.18 11:23 신고 Modify/Delete Reply

    저 위에 계획표를 보니 정말 대단하시단 생각이...ㅎㅎㅎ
    저도 교토 무지 좋아해요. 근데 고베도 좋은거 같단 생각이 들고...요즘은 다시 가보고 싶어지고 있어요.
    나고야에서 버스타고 교토를 향해가다가 폭설때문에 완전 죽을뻔했던 기억이 나네요. 근데 진짜로 젤로 기억이 많이 남는 순간이었어요.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12.18 11:31 신고 Modify/Delete

      물샐틈 없이 옆지기가 빈칸을 채워버렸습니다. 꼼짝없이 그대로 이동.. 한마디로 혼줄이 났습니다.
      숙소에서 큰대자로 쭈~욱 뻗었답니다.

  5. Favicon of https://redfoxxx.tistory.com BlogIcon 빨간여우 2008.12.18 14:33 신고 Modify/Delete Reply

    우수블로그 선정을 축하드립니다..^^

  6. Favicon of https://shower0420.tistory.com BlogIcon 소나기♪ 2008.12.18 14:57 신고 Modify/Delete Reply

    와 멋집니다. 혼자만의 여행 항상 꿈꾸긴하지만 섣불리 혼자 떠날 수가 없더군요.
    멋진 여행이셨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12.18 15:52 신고 Modify/Delete

      여행, 다녀 오면 다녀 올수록 더욱 생각이 납니다.
      중독성이 강한 도시 교토.
      누가 본 여행시 한 도시를 추천해달라고 물어 본다면 단연 "교토"라고 말해주고 싶습니다.

      한마디로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가 함께 공존하는 도시.

  7. Favicon of https://magi37.tistory.com BlogIcon 마기 2008.12.18 22:48 신고 Modify/Delete Reply

    전 조금전 블러그에 10년전 일을 생각하고 왔는데 Linetour님은 9년전 일을..^^
    과감하셨군요..IMF때에..
    대형설계회사보단 아틀리에..그렇죠..어쩌면 대형설계회사는 안정된 공장같은..^^;;;
    수많은 사람들이 꿈을 꾸고 있겠죠..이상적인 아틀리에를
    아..빛의교회도 보고 오셨겠네요..안도 다다오..^^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12.19 10:35 신고 Modify/Delete

      만용을 부리듯 항공기에 탑승했습니다.
      아직 빛의 교회는 방문을 못했습니다.
      아내와 사진 촬영을 하고 싶은 장소로 물의 교회를 염두에 두고 있습니다.

  8. Favicon of https://yasu.tistory.com BlogIcon Yasu 2008.12.19 10:51 신고 Modify/Delete Reply

    오... 9년전 일본여행 올리셨군요..^^
    여행일정표가 꼼꼼해 적혀있네요. 저도 이제부터는 여행갈때 모든사항을 꼼꼼히 적을 생각입니다..^^

  9. Favicon of https://nisgeokr.tistory.com BlogIcon 별빛기차 2008.12.21 01:17 신고 Modify/Delete Reply

    저는 아직 국내를 벗어나본 적이 없어서 일본이든 어디든 외국을 다녀오신 분들을 보면 무척 부럽습니다. ^^*

    혼자 낯선 곳으로 여행이 쉽지 않으셨을텐데... 정말 대단하십니다. 저도 머지않은 어느 날 다른 나라로 훌쩍 여행을 떠나보고 싶습니다. ^^*

  10. 2008.12.24 15:47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1. Favicon of https://flypo.tistory.com BlogIcon 날아라뽀 2008.12.24 16:10 신고 Modify/Delete Reply

    이야 정말 기록하나는 끝내주게 해놓으셨네요^^
    다시한번 여행해보신다면, 좀더 새로운여행이 되지않을까요??^^

  12. Favicon of https://flypo.tistory.com BlogIcon 날아라뽀 2008.12.24 16:10 신고 Modify/Delete Reply

    이야 정말 기록하나는 끝내주게 해놓으셨네요^^
    다시한번 여행해보신다면, 좀더 새로운여행이 되지않을까요??^^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8.12.24 17:15 신고 Modify/Delete

      그 지역의 가고자 하는 장소는 갈수록 쌓여만 가고 있습니다.
      저만의 관심사를 위한 일정은 오래 전에 접어야 했고, 아내의의 뜻을 반영하고 있습니다.

  13. Favicon of https://flypo.tistory.com BlogIcon 날아라뽀 2008.12.24 17:47 신고 Modify/Delete Reply

    한번더 좋은여행 하셨으면좋겠네요^^
    메리크리스마스.

  14. 나그네 2008.12.25 09:29 Modify/Delete Reply

    지도 구입은 어디서 하나요?

  15. Favicon of https://satin92.tistory.com BlogIcon hachi* 2008.12.26 01:36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교토.. 도쿄보다도 백만배는 좋아하는 도시입니다. ^^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