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타_헤이리

칸의視線 2009. 11. 24. 22:48


작년 그리고 올해..
극과 극..
압축해보니 위의 단어로 표출됩니다.  다른 표현으로 비행기를 탓다가 날개 없이 끝없이 추락하는 느낌. 딱 그 기분입니다.
활동이 멈추었나 할 정도로 세상은 움직임은 고요하기만 했습니다. 이런 상황의 중심에 서서 2009년이 지나갑니다.

헤이리의 카메라타.
마음의 여유가 없어서 그랬는지 간만에 여기 연주회를 감상하러 엑셀레이터를 밟았습니다. 옆지기는 근무중인 관계로 혼자서 출발.
예전에는 시작 시각에 딱 맞춰 도착하다보니 배정 좌석이 그리 맘에 들지 않았는데 오히려 1인으로 예약을 해놓으니 앞좌석을 차지 합니다. 여유있게 들어와 보니 사람이 없는 텅빈 공간을 마주합니다. 북적임과 약간 소란스러움이 늘 흐르던 공간인데 이 순간 고요함과 맞닥드리니 생경하게만 합니다. 의자에 앉아 가만히 무대를 바라봅니다. 평소같으면 스피커에서 음악이 쏟아져 나오는데 오늘은 잠시 STOP..짧은 시간이나마 천정높은 텅빈공간을 혼자 독차지한 느낌입니다. 정적을 즐깁니다. 잠시 스트레스를 잊었습니다.
오늘은 제가 무척이나 좋아하는 악기인 Classical Guitar의 연주회날 입니다. 학창시절의 감동을 잊지 못하고 지금까지 찾고 있습니다.





금강산도 식후경이라고 입장료에 포함된 빵과 음료..커피와 빵은 무제한 리필. 맘에 듭니다.
한 시간 반을 운전하고 도착하다보니 연주회 시작전 금방 하얀 접시가 비워집니다. 그렇다고 연주회 도중에 먹는 것도 조금 불편하고 해서말입니다. 이곳에서 손수 만드신 모과차를 늘 즐깁니다..다른 장소에서는 맛볼 수 없는 묵직함으로 다가옵니다.





늘상 봐왔던 화장실 입구..오늘은 일부러 셔터를 눌렀습니다. 오늘 따라 예뻐보입니다..카메라타의 특징이 물씬 풍겨나오는 디테일입니다.
2004년 건축상을 수상한 건축으로도 유명합니다.




세면대..
일체형_단순함의 끝을 보는 것 같습니다. 제가 늘상 꿈꾸던 공간의 일부로 받아들이고 싶을 정도입니다. 보기에 심플하게 보여지지만 제작은 만만치 않았을 것입니다. 세면대 내부에 구배가 없어서 물이 잘 빠지지 않아 아쉽습니다. 오히려 기성제품을 설치했으면 설치도 편리하고 물빠짐도 걱정이 없었겠죠.. 여하튼 맘에 쏘옥 듭니다. 결국은 유지관리가 관건입니다.

카메라타의 외부 모습은 야간에 도착하다 보니 생략. 토요일 오후 밀리는 도로 상황으로 시간에 맞춰 도착하기에 바빴습니다. 유명세를 탓던 건축입니다. 건축가 조병수님의 작품입니다. 이 공간의 사용자 황인용님은 대한민국에서 가장 행복한 남자로 생각합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추억의 앨범  (6) 2009.11.30
제8회 카페쇼_COEX 대서양홀  (12) 2009.11.30
카메라타_헤이리  (14) 2009.11.24
덕수궁 돌담길..정동  (24) 2009.11.18
배병우.. 덕수궁미술관  (14) 2009.11.16
2010 티스토리 달력  (22) 2009.11.10
Trackbacks 0 : Comments 14
  1. Favicon of https://photopark.tistory.com BlogIcon skypark박상순 2009.11.25 10:52 신고 Modify/Delete Reply

    호젓하게 좋은시간을 보내셨군요.
    저도 이런시간을 꿈꾸곤 하는데...기회가 되면 꼭 한번 가보고 싶어집니다.^^

  2. Favicon of https://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09.11.25 12:49 신고 Modify/Delete Reply

    혼자서 발걸음을 할 수 있는 곳에서 멋진음악으로 달래는 시간 나쁘지 않아보입니다.
    Linetour님께 2009년이 녹녹치 않으셨나 봅니다. 연말 따뜻하게 보내시길 바랄께요~~ ;)

  3. Favicon of https://littlehope.tistory.com BlogIcon 작은소망™ 2009.11.25 18:06 신고 Modify/Delete Reply

    2009년은 저에게도 너무 힘들 한해였던듯..!!
    문화공연 저도 느껴보고 싶네요...
    혼자서 뮤지컬도 보러가고 그러고 싶은데..
    여유가 안생기네요.. 맘의 여유라도 다잡아야할듯 합니다. ^^
    비가 온뒤에 쌀쌀해진다 하니 건강 유념하시구요 ^^

  4. Favicon of https://mimic.tistory.com BlogIcon 미미씨 2009.11.26 13:18 신고 Modify/Delete Reply

    저도 뭔가 정화가 필요한 요즘이란 생각이 들어요. 여행도 그닥 효과는 없고...음악이나 들으면서 어딘가에 콕~쳐박혀 있어야 하는게 아닐까 하는 생각을 잠시

  5. Favicon of http://www.kimboram.com BlogIcon 긍정의 힘 2009.11.26 16:24 Modify/Delete Reply

    아..저도 2009년은 그렇게 막 많은일들이 있었던 것 같지가 않아요...
    연말이 다가와서 그런지 생각하고 싶은 시간을 갖고 싶네요~^^

  6. Qlswlfdlzla_김종선 2009.11.27 13:18 Modify/Delete Reply

    ㅎㅎ...이제야방문하네여~~~선배님....

    와서보니...우아~~~~낭만과여유와행복이....느껴지네요~~~

    이제까지보아온...선배님의...다른..발자취를 느낄수 있어....뿌듯....므흣합니다....

    파이팅~~~~아자~~~ㅋㅋ

  7. Favicon of https://cactus0.tistory.com BlogIcon 선인장s 2009.12.12 04:42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아 이곳 너무 멋있는데요.
    보자마자 입밖으로 "아"하는 소리가 났어요.
    마지막 세면대, 정말 맘에 쏙 듭니다.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