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성 없는 햄버거_감싸롱

칸의視線 2011. 4. 8. 00:43
한 입 베어문 순간.
바로 용산 해방촌의 자코비 햄버거가 떠올랐습니다.

이유인 즉슨 감싸롱의 작은 종지에 담긴 성의 없는 기성품 소스에 일차적으로 실망했고, 입안에서 오물거려 봤지만 고기 패티는 퍽퍽하고 육즙이 빠진 맛.
가는 날이 장날이었는지 점심을 먹은 한식당에서도 퉁명스러운 종업원의 대답에 답답했습니다. 그리도 융통성이 없는지 원~!
다시 돌아다니며 구경을 했고 "5***"에서 황당한 순간을 맞이하였죠. 결국 주차장으로 되돌아 가는 길에 유명세를 탓던 감싸롱을 지나가게 되었습니다. 순간 들어가 보자 이렇게 하여 계획에 없던 햄버거를 먹게 됩니다. 일말의 기대감을 가지고..
소문난 잔치에 먹을 것 없다는 말이 떠오릅니다. 이래 저래 음식 때문에 3% 부족한 홍대 나들이로 일요일 오후를 장식합니다.




삼각형 접시가 보기에는 그럴 듯 한데 햄버거를 먹을 때는 불편했습니다. 좁은 탁자에 모양은 사각형이 짜임새 있는데 이래 저래 신경 쓰이게 하는 삼각형 접시.
기능이 우선 입니다..모양만 따지면 뭐합니까? 불편한데... 포스팅할 때는 되도록이면 긍정적인 시선으로 좋은 점을 끄집어 내고 싶었지만 이날은 도무지 이런 기분이 들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까칠한 시선으로 바라보게 됩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옷수선  (12) 2011.04.17
조카의 생일 편지  (18) 2011.04.13
개성 없는 햄버거_감싸롱  (12) 2011.04.08
아날로그로의 회귀  (14) 2011.04.06
5 Extracts_홍대앞  (15) 2011.04.05
봄 기운을 만나다_홍대앞  (12) 2011.04.03
Trackbacks 0 : Comments 12
  1.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11.04.08 09:57 신고 Modify/Delete Reply

    사진으로 보기에는 맛있어 보이는데....
    위생과 친절이 음식의 맛을 배가시키는 법인데 아무리 맛있는 집이라도 불친절하면 두번 발검음이 안가더라구요...^^

  2. Favicon of https://bkyyb.tistory.com BlogIcon 보기다 2011.04.08 16:11 신고 Modify/Delete Reply

    저도 이태원 유명 수제버거집 갔다가 정말 실망했다죠.
    서울에서 맛집이라 이름난 곳은 기대치가 높아서인지 썩 맘에 드는 곳을 못 봤네요.

  3. Favicon of https://pang2love.tistory.com BlogIcon 황팽 2011.04.08 17:50 신고 Modify/Delete Reply

    감싸롱은 수제버거로 유명한 집인데
    유명해져서 예전만큼 정성을 못 쏟는건가봐요.

    소개해주신 용산 버거집이 더 땡기는데요!!!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11.04.08 20:31 신고 Modify/Delete

      이런 상황을 맞이하고 보니 용산의 햄버거집도 불안해 집니다.
      그곳은 그리 유명하지는 않았지만 시간이 지났으니 모르지요.

  4.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11.04.09 00:24 신고 Modify/Delete Reply

    사진은 좋아 보이는데 음 맛은 다른가 보네요.

  5. Favicon of https://rubygarden.tistory.com BlogIcon 루비™ 2011.04.09 23:41 신고 Modify/Delete Reply

    유명해지면 왜 맛과 질이 떨어지는건지.....
    수십년 동안 맛과 질로 인정받는 집들이 새롭게 보이기도 하네요..

  6. Favicon of https://shower0420.tistory.com BlogIcon 소나기♪ 2011.04.14 16:23 신고 Modify/Delete Reply

    수제버거집이 많이 생기긴한데 만족스러운곳은 한곳도 없었는듯해요..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