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상 가득

칸의視線 2009. 1. 21. 21:54
 장인&장모님께서 상경을 하셨습니다. 수의사로 오랜 시간 동안 동물들과 함께 하셨고, 은퇴를 하셨지만 아직 수의과학협회 에서 현역으로 왕성한 활동하고 계십니다. 그런데 그냥 오셨냐 그게 아니올시다. 고흥 앞바다의 싱싱한 해산물의 맛을 봤습니다. 노량진 수산시장과는 비교를 불허합니다. 지인을 통해 미리 예약을 하셨고, 당일 새벽 서울로 공수를 해주셨습니다. 그리하여 이렇게 멋진 식탁이 마련되었고, 거의 명절 이브 분위기 입니다.



이 모습 그대로 잘 포장된 아이스박스에 담겨 식탁 위로 올라왔습니다. 바다의 향기가 물신 풍겼습니다. 이런 고소한 맛을 접할 기회가 거의 없었습니다. 그래서 더욱 맛나게~!



설이 다가와서 그런지 휴일을 맛난 "회"로 장식을 합니다. 싱싱함 바로 그 자체. 더 이상 말이 필요 없을 정도로 쫀득쫀득하고 상큼하였답니다. 바다의 식탁을 집안으로 옮겨 놓은 듯한 착각을 불러 일으켰습니다. 매번 노량진표 해산물을 먹다가 물론 그것도 자주 맛 볼 수 있는 재정 상태가 아니기에 더욱 포만감을 느꼈습니다. 오디와 복분자 그리고 호가든으로 목을 축이기에 충분했습니다.

'칸의視線'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화책 따라 그리기  (20) 2009.01.27
소복히 내리다  (22) 2009.01.25
한 상 가득  (40) 2009.01.21
"PLUSTWO"님으로 부터  (34) 2009.01.17
날아가버린 추억  (40) 2009.01.15
독후감 <혼자놀기> 강미영 쓰고 & 천혜경 그리고 찍다.  (31) 2009.01.06
Trackbacks 0 : Comments 40
  1. Favicon of https://nisgeokr.tistory.com BlogIcon 별빛기차 2009.01.22 00:31 신고 Modify/Delete Reply

    으아..... 이게 뭔.... 테러...

    제가 회를 엄~~~~~~~~청 좋아하는건 어떻게 아시고... 설날 선물로...
    고맙습니다. 잘 먹겠습니다. ㅋㅋㅋ

  2. Favicon of https://dolljoa.tistory.com BlogIcon Julie. 2009.01.22 04:31 신고 Modify/Delete Reply

    크하 회 못먹어요~ㅋㅋ 삶의 행복 하나를 못 누리고 사냐고 불쌍하다 하지만..
    씹히지도 않고 목구멍이 딱 걸려 넘어가질 않아요 요게..;;;
    남친님이 입에서 살살 녹는다더만 뻥쟁이-_-

  3. Favicon of http://whitever.tistory.com BlogIcon whitegenie 2009.01.22 12:57 신고 Modify/Delete Reply

    그냥 바다를 한 상에 드셨군요. *.*

  4. Favicon of https://kimboram.com BlogIcon 긍정의 힘 2009.01.22 12:59 신고 Modify/Delete Reply

    꺅꺅꺅~제주도에서 황돔회 먹었던 생각이 스쳐지나가네요!
    전복 +_+b
    거기다 복분자까지 ㅋㅋ
    정말 명절 이브 분위기였을 것 같습니다. ^-^

  5. Favicon of https://shower0420.tistory.com BlogIcon 소나기♪ 2009.01.22 14:24 신고 Modify/Delete Reply

    한상 거나하게 준비하셨군요.^^
    정성에 즐거우셨겠습니다. 설을 라인투어님댁에서 보내시나 봐요.
    즐거운 명절 보내세요. 그리고 감기조심하시구요. 엄청 춥대요.ㅎㅎ

    •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칸의공간 2009.01.23 00:21 신고 Modify/Delete

      아주 즐거운 한 때를 보냈습니다.
      명절은 저희 집에서 보냅니다. 장남인 관계로~!
      "소나기"님도 즐거운 "설"명절 보내십시요. 감사합니다.

  6. Favicon of https://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09.01.22 15:59 신고 Modify/Delete Reply

    와...바다냄새가 한가득입니다..진수성찬이 따로 없네요 ^^*

  7. Favicon of https://plustwo.tistory.com BlogIcon PLUSTWO 2009.01.22 22:29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 너무하십니다..
    마침 선물로 들어온 복분자가 있으니 마른 오징어라도 뜯어야겠습니다..ㅎㅎ

  8.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09.01.22 23:11 신고 Modify/Delete Reply

    카 이건 너무 생생한데요..ㅡ.ㅜ;;;;;;;;;

  9. Favicon of https://moongsiri.tistory.com BlogIcon 딸뿡 2009.01.23 00:02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아........... linetour님 흑흑......... 회들이 살아 꿈틀거리네요 어흥. 저, 회 못 먹은 지가 너무 오래 되었다는~
    눈물이 앞을 가리나이다 흑흑..... ㅠ_ㅠ

  10. Favicon of http://freshcream.tistory.com BlogIcon latteppo 2009.01.23 09:37 신고 Modify/Delete Reply

    바다향이 마구 느껴지네요...아흑~!
    정말 산지에서 올라온 회라면 맛은 머...말이 필요없을듯...^ㅅ^b
    거기에 호가든까지!!- (저기 호가든 잔은 어서 구하셨는지요?...저도 구하고 싶은데....)

  11. Favicon of https://abysmal.tistory.com BlogIcon 카루시파 2009.01.23 10:43 신고 Modify/Delete Reply

    이론.. ㅡㅜ
    이거 보고.. 절망했습니다.
    뱃속에서 먹을것을 달라고 아우성입니다.
    녹차 마셨더니.. 죽겠네요.

    전..회 킬러입니다..너무 비싸서 못먹고.. 대장님이 몸이 안 좋으셔서 못 먹고.. 에효.
    전..회 배터지게 먹어보는게 소원인데.. 이걸보니.. 안습... ㅡㅜ

  12. Favicon of https://loveyo.tistory.com BlogIcon 파워뽐뿌걸 2009.01.23 11:03 신고 Modify/Delete Reply

    저정도면 정말 바다가 느껴지겠습니다. ^^

  13. Favicon of https://cactus0.tistory.com BlogIcon 선인장s 2009.01.23 13:17 신고 Modify/Delete Reply

    이햐~~ 진짜 바다의 향기가 물씬!!!!
    그런데 , 물고기 배를 갈라서 ㅠㅠㅠㅠㅠㅠㅠ 회로 ㅠㅠㅠㅠㅠㅠ

  14. Favicon of https://moro.tistory.com BlogIcon MORO 2009.01.23 17:56 신고 Modify/Delete Reply

    와우~
    소주 생각이 간절해지는데요~

    침 넘어갑니다
    명절 잘 보내세요..;)

  15. Favicon of http://dembyo.com BlogIcon dembyo 2009.01.23 23:07 Modify/Delete Reply

    옴마낫. 이거 몹니까. ;;;
    회도 회지만 전복에 개뿔에 해삼에 성게에 멍게에 문어까지.
    완전 언더더씨네요... 캬아~ ^-^

  16. Favicon of https://plusone.tistory.com BlogIcon pLusOne 2009.01.24 01:16 신고 Modify/Delete Reply

    우와 회군요..@.@ ㅠ.ㅜ

  17. Favicon of https://poby0824.tistory.com BlogIcon poby 2009.01.24 01:58 신고 Modify/Delete Reply

    으아...이거 뭔가요...ㅠ.ㅠ 밤늦게 밥이라도 먹지 않았다면 그야말로 완전 참혹한 테러였을 듯...ㅠ0ㅠ
    정말 맛있으셨겠어요. 추릅.
    설 잘 쇠세요~^^

  18. Favicon of https://mimic.tistory.com BlogIcon 미미씨 2009.01.24 17:49 신고 Modify/Delete Reply

    컥...제가 어쩌자고 이 블로그를 열었는지..ㅠㅠ
    아직까지 제대로 된 음식도 못먹은 나는...이게 명절인가 싶기도 하고..ㅠㅠ
    부러워요. 회 무지무지 사랑하는데..어흑...
    칸님 새해 복 많이 받으시구요. 즐거운 명절 보내세요

  19. Favicon of https://thelights.tistory.com BlogIcon 빛이여 2009.01.26 14:40 신고 Modify/Delete Reply

    후덜덜..엄청난....
    크윽..회 맛있겠네요.ㅎㅎ
    새해복많이받으세요~^^

  20. Favicon of https://pinkchu.tistory.com BlogIcon 소녀♡ 2009.01.28 15:17 신고 Modify/Delete Reply

    우와~~~~완전 부럽;;;;;;;;;;;;;;;;;; ㅠㅠ
    회 정말 좋은걸요~~~
    고흥에서 날아온 신선한~~>.<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