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지 않는 차이_연준혁, 한상복

칸의視線 2011. 3. 15. 14:15
행운을 다룬 책.
인테리어 특강을 들으며 소개받은 서적으로 끌리듯이 마지막 페이지를 넘기고 여기에 독서후기를 남긴다.

    행운, 그 보이지 않는 차이로 저자는 시작한다. 프롤로그에 이 책은 행운과, 그것을 둘러싼 사람들에 대한 일조의 탐사 기획물이다. 성공하는 사람들의 보이지 않는 차이를 탐색하다가 우리는 그것이 운이 작동하는 메커니즘과 닿아 있음을 발견했다고 적고 있다.
   
    탐색 과정에서 공통점으로 말하는 대목은 "눈에 불을 켜고 행운을 찾으면 더욱 멀어진다는 것, 너무 따지지 말라는 것, 특히 완벽주의를 추구하는 것은 절대 금물이라는 것, 아울러 자신을 자주 살펴보라는 것. 마지막으로 "진짜 거대한 행운"은 의외의 곳에 있다는 것. 이다.
   
    따라서 행운을 불러들이고 싶다면, 가장 먼저 포기해야 할 것이 "수학 공식으로 세상을 보는 자세"다. 수학 문제를 풀 듯, 딱 떨어지는 정답을 고집할 경우, 행운을 만나기 쉽지 않기 때문이다. 행운에는 애초부터 정답이란 게 없다. 

   
   행운이 가장 좋아하는 스타일은 "여유와 안목 있는 사람"이다. 이런 스타일로 스스로를 변화시킨다면 행운을 만날 수 있다. 


  공감이 가기도 하고 그렇지 않기도 하는 대목이 많지만 쉽게 부정하기 어려운 이야기다.
네 잎 클로버를 "행운"의 상징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우리가 흔히 지나치는 세 잎 클로버는 재밌게도 "행복"을 상징한다. 파란 세 잎 클로버(행복) 사이로 네 잎 클로버(행운)를 찾으려 한다.
 

 
 
Trackbacks 0 : Comments 12
  1.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11.03.15 23:19 신고 Modify/Delete Reply

    책을 읽어도 그게 참 실천하기 힘든거 같아요.

  2. Favicon of https://qtotpz.tistory.com BlogIcon 윤뽀 2011.03.17 23:08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 저도 밀린 독서후기가 많은데 공유할 수 있도록 좀 올려야겠어요 ^^
    좋은 책 소개 감사합니다

  3. Favicon of https://photopark.tistory.com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1.03.18 10:51 신고 Modify/Delete Reply

    요즘 책을 널리하고 있는 저는 우선 반성부터 되네요.ㅎㅎ
    오늘부터라도 미루어두었던 책부터 읽어야겠습니다.^^

  4. Favicon of http://angelroo.com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1.03.18 12:44 신고 Modify/Delete Reply

    세잎클로버는 행복을 뜻하는지 처음 알았어요.
    오히려 그게 더 좋아보이네요.

  5. Favicon of https://thelights.tistory.com BlogIcon 빛이여 2011.03.18 13:47 신고 Modify/Delete Reply

    요즘따라 판타지소설에 빠졌던 저는 흥미로운 제목을 보게되니 끌리네요.ㅎ 서점에 가면 함 살짝 봐야겠어요!ㅎ

  6. Favicon of https://bkyyb.tistory.com BlogIcon 보기다 2011.03.18 14:14 신고 Modify/Delete Reply

    저도 바쁘다는 핑계로 책읽기를 소홀히 했는데 정신 차려야겠네요.
    행운은 여유 있는 사람이 누리는 호사가 맞는 듯 합니다.^^

Write a comment